로그인 | 简体 | 正體 | 대법서적

수련생과 같이 전화 진상을 알리고 법공부하는 약간의 체험

글/ 해외 대법제자

[밍후이왕] 어제 저녁, 전 세계 전화 진상 플랫폼에서 전화 진상을 마친 후, 우리 채팅방에서 심득 교류가 있었는데, 나는 한 외국 수련생의 이야기를 듣고 매우 감동했다. 이 수련생은 심득을 교류한 것이 아니라 이곳 책임자로부터 더 많은 훈련과 지도를 받고 싶다는 이야기했는데, 진상 내용을 읽을 때 발음이 정확하지 않은 문제가 있고, 중국인들의 생각도 더 많이 알고 싶다는 것이었다.

그녀가 구체적으로 어떻게 말했는지 지금은 잘 기억나지 않지만, 나는 그녀가 말하고자 한 뜻은 이해했다. 그녀는 진상을 알릴 때 만나는 중국인들이 어떤 마음의 응어리가 있는지 알고 싶어 했고, 어떻게든 이 응어리를 풀어주길 바랐다. 그녀의 말은 중국식 표현 방식이 아니었고 매우 서툴렀지만 나는 오히려 감동해 눈물을 흘렸다. 나는 심지어 10여 분 동안이나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

도대체 무엇이 날 이렇게 감동시켰는가? 바로 이 외국 수련생이 순정하게 사람을 구하려 했던 그 마음이다.

RTC(전화 진상 팀 이름) 단체 법공부 팀에서 몇몇 외국 수련생들이 정확한 중국어로 유창하게 ‘전법륜(轉法輪)’을 읽을 때 나는 매우 놀랐다. 이 수련생들의 대부분은 대법을 수련하기 전에 중국어 기초가 하나도 없었는데 어떤 사람은 아주 짧은 시간 내에 중국어를 배웠다. 처음에 그들은 대부분 RTC 단체 법공부 팀에서 아예 읽지 않았고 다른 사람이 중문 ‘전법륜’을 읽는 것을 들었다. 이런 날을 거듭하자 그들도 유창하게 한 권을 읽을 수 있게 됐다. 게다가 글을 더하거나 빠뜨리지 않으면서도 정확하게 읽을 수 있었다.

그러나 진상전화를 할 때 필요한 중국어는 ‘전법륜’을 읽는 것보다 훨씬 어렵다. 왜냐하면 더 많은 어휘량이 필요하고 듣기 능력과 진상을 말하는 것은 상호 작용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그들이 전화하는 것을 들은 후 생각했다. 만약 내가 중국어를 못했다면 전화를 걸어 진상을 알리고 삼퇴(三退)를 권하기는커녕 사람을 구하는 항목에 참가하지 못했을 것이다.

진상을 알릴 수 있는 외국 수련생 뿐만 아니라 다른 외국 수련생들도 중국어를 열심히 배웠고 중국어로 ‘전법륜’을 읽어 전화 진상 항목에 참가하려고 했다. 어떤 외국 수련생의 중국어 수준은 아직 유창하게 진상을 알릴 순 없지만 병음이 적힌 진상 연설 문장을 읽어 진상을 알리고 있다. 얼마나 급했으면! 끈기 있게 견지하는 이런 기백은 사람들을 탄복하게 한다.

또 다른 플랫폼에서 전화 진상을 하는 수련생이 내게 알려줬다. “저는 외국 수련생과 같이 전화할 때 매우 놀랐고 감동했습니다. 그들은 매우 순수하고 정진(精進)합니다. 정말 많은 어려움을 극복했는데, 정말 저를 부끄럽게 합니다! 외국 수련생에게서 대법의 위력과 신통을 봤습니다. 마음만 있다면 사부님께서 가지(加持)를 해주실 겁니다.”

나와 친한 어떤 수련생이 있었다. 아침에 잘 일어나지 못해 늘 새벽 정시 발정념을 놓쳤다. 그녀는 다른 수련생에게 부탁해 전화로 깨워달라고 했다. 그러나 그녀는 전화를 받았다가 다시 잠들 때가 많아서, 그녀는 내가 그녀를 깨워줄 때 잠시 이야기를 해 잠을 깨워달라고 했다. 나는 그녀에게 “외국 수련생들이 전화 진상을 알리고 중국어로 ‘전법륜’을 읽는 것을 생각해봐요. 어서 일어나서 발정념을 해요”라고 했다. 그녀는 바로 잠을 깼다.

사부님께서 “배움을 견주고 수련을 견주나니(比學比修)”.[1]라고 말씀하셨다.

이 마지막 짧은 시간에 나도 힘을 내 정법노정을 잘 따라가도록 노력하고 계속 정진해 착실하게 수련해 진상을 알리고 중생을 구하는 일을 계속해서 잘해야겠다!

나는 중국어를 할 줄 아는 수련생들이 자신의 언어 능력을 충분히 활용해 전 세계 전화 진상 플랫폼에서 더 많이 진상을 알리고 삼퇴를 권해 사람을 구하는 항목에 참가하길 바란다.

이상은 최근 나의 약간의 체험이다. 층차의 제한이 있어서 적절하지 않은 것이 있다면 수련생 여러분께서 자비롭게 지적해주시길 바란다.

주:
[1] 리훙쯔(李洪志) 사부님의 시사: ‘홍음-착실한 수련’

 

원문발표: 2020년 9월 25일
문장분류: 수련교류
원문위치: http://www.minghui.org/mh/articles/2020/9/25/412205.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