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简体 | 正體 | 대법서적

토론토 수련생들 2021년 중국 신년 사부님께 새해 문안인사 드리다

[밍후이왕] (밍후이 캐나다 토론토 기자팀 보도) 법정건곤(法正乾坤) 또 한 해, 사존의 무한한 은혜와 덕으로 새해가 다가올 즈음 만물이 갱신하는 시기 토론토 전체 대법제자가 사존께 새해 문안인사 드립니다! 사존의 자비로우신 고도에 감사합니다. 제자들은 이 마지막 순간 법공부를 많이 하고 자신을 잘 수련하여 사람을 더욱 많이 구하고 세 가지 일을 잘하여 더 정진하여 서약을 실현하고 사부님을 따라 돌아가겠습니다!

'图1:多伦多全体大法弟子恭祝慈悲伟大的师父新年好!'
토론토 전체 대법제자 자비롭고 위대하신 사부님께 새해 문안인사 드립니다!

사존께 새해 문안 인사의 음악 영상 MP4

사존께서 오직 웃으시기를 원합니다.

 송구영신 축원가

“사부님께서 저에게 대법을 얻을 수 있게 배치하신 것에 감사합니다.”

'图2:崔西·陈(Tracy Tran)恭祝师父新年快乐!表示自己会更加精進。'
트레이시 트란, 사존께서 새해를 즐겁게 보내시기를 축원합니다! 자신은 더욱 정진하겠습니다

트레이시 트란(Tracy Tran)은 베트남 출신이며 현재 토론토에서 매체 항목에서 근무하고 있다. 트레이시는 2015년 법을 얻은 제자로 자신이 법을 얻은 경험을 언급할 때 마치 일체는 모두 배치된 것같이 한 발자국 한 발자국 수련으로 자신을 인도했다고 했다. “저는 예전에 불교와 가부좌에 매우 흥미가 있었습니다. 2015년 어느 날 인터넷에서 검색하다가 소셜미디어 ‘에포크 타임스’에서 파룬따파에 대한 보도를 보았습니다. 사이트에는 하나의 링크가 있는데 그것을 클릭하고 하루 만에 ‘전법륜(轉法輪)’을 모두 읽었습니다. 책 속의 도리는 바로 제가 찾고 있던 것이었습니다.”

“한 달간의 수련으로 저의 심성은 아주 많이 제고했습니다. 예전의 자신은 비록 도덕 수준이 비교적 높다고 생각했지만, 사상은 오히려 현대사회의 미끄러져 떨어진 조류에 따랐던 것입니다. 수련하기 전에는 늘 저녁에 영화를 보았지만, 수련한 후 저는 매일 저녁 한 가지 일을 했는데 바로 사부님의 설법을 읽었습니다. 3개월간 사부님의 모든 각지설법을 다 읽었고, 저의 사상에는 매우 큰 변화가 생겼습니다. 마치 다른 사람같이 변했고, 예전에 영화에서 선양했던 그런 사상들은 모두 법에 어긋나는 것으로 좋은 사람이 되는 기준에 맞지 않는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트레이시는 소셜미디어 매체, 인터넷은 사람에게 매우 큰 영향을 준다는 것을 의식했고, 이는 자신이 이후 에포크 타임스 매체에서 근무하는데 매우 큰 관련이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했다. “저는 진정으로 에포크 타임스의 보도를 읽었을 때 공산주의 요소가 어떻게 사회 각 방면에 침투됐는지 더욱 잘 알게 됐습니다. 예전에 저는 중국, 베트남과 기타 공산국가에만 공산주의 요소가 있다고 생각했는데 지금 보면 이런 침투가 이미 서방사회까지 지배하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이는 매우 엄중합니다. 저는 오직 중공의 사악함을 폭로해야 만이 사람들이 진상을 알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됐습니다.”

대법을 수련하고 심신에 혜택받아 사람을 구하는데 게으르지 않다

'图3:多伦多法轮功学员吴女士在新年之际感恩师父慈悲救度。'
토론토 파룬궁 수련생 우 씨, 새해 즈음 사부님의 자비로우신 고도에 감사함을 전하다.

1999년 5월 토론토에서 파룬궁 수련을 시작한 우(吴) 씨 여성은 새해 즈음 사부님께 문안 인사드리며 업력으로 가득한 제자를 환골탈태하게 한 것에 감사함을 전했다.

수련 전의 우 씨는 온몸에 질병이 있었다. “그때 저의 두 다리는 마치 납덩이를 주입한 것 같이 아주 무거웠고 힘이 없었습니다. 거기에 부인과 방면의 질병도 있어 종일 흐리멍덩했습니다. 그때 가족들도 들리지 않는 영문도 모르는 알 수 없는 소리가 귀에서 들려 잠을 설치기도 했습니다. 그때는 정말로 매우 고통스러웠습니다.” 나중에 친구의 소개로 파룬따파를 알게 됐고, 마침 토론토에서 1999년 6월 초에 개최한 ‘파룬따파 9일 학습반’에 참가하게 됐습니다.“

그녀는 말했다. “당시 저는 ‘전법륜’을 모두 읽기도 전에 귀가 좋아졌고 그런 이상한 소리가 다시는 들리지 않았습니다. 아침에 일어나면 정신이 맑았고, 연공장에 나가는 발걸음이 매우 가벼웠고 다리도 무겁지 않았습니다.” 1999년 6월 말, 우 씨는 운 좋게 사부님께서 시카고에서 개최하신 설법에 참여하게 됐다. “법을 듣고 집에 돌아온 후 제 가족은 저의 눈빛까지 달라졌다고 하며 매우 활기차다고 했습니다. 예전에는 늘 몽롱한 상태였는데 지금은 다른 사람이 된 것 같다고 했습니다. 환골탈태로 묘사하는 것이 조금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우 씨는 파룬따파는 자신의 신체에 변화를 가져다주었을 뿐 아니라 또한 사람을 대함에 활달하게 변했다고 했다. 그녀는 말했다. “파룬따파를 수련한 후 저는 금전에 대해 담담해졌습니다. 예를 들면 시아버지가 돌아가셨을 때 불필요한 다툼을 피하려고 저는 자발적으로 모든 장례비용을 담당했는데 남편은 이 일에 대해 줄곧 매우 감격해 합니다. 심지어 남편의 동생들은 우리에게 많은 돈을 요구하여 자신들의 건물을 한 채 지었지만, 저는 그들과 다투지 않았습니다. 나중에 그들은 나 같은 이런 큰 형수를 만나게 되어 정말 행운이라고 말하며 무척이나 고마워했습니다. 만약 수련하지 않았다면 저는 이런 태도가 없었을 것입니다. 그때 저는 자신에게 새 차를 바꾸는 것도 아까웠지만 남편 동생들에게 돈을 내주었습니다. 수련하지 않았다면 저는 정말로 이렇게 할 수 없었을 것입니다.”

중공 바이러스가 전 세계에서 창궐하는 기간 우 씨는 전화 진상 팀에 참가하여 매일 중국에 진상 전화를 걸었습니다. “전화를 거는 과정에서 중생들의 간절한 소망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삼퇴를 한 친구들은 대부분 살아있는 매체로 되어 어떤 이는 자발적으로 자기 아들, 아버지에게 삼퇴를 도울 수 있는지 말했습니다. 한 수련인으로 저는 늘 자신에게 중생을 안고 그들의 각도에서 문제를 생각해야 한다고 일깨우며, 방법을 다해 그들에게 진상을 듣는 기회를 주려 했습니다.”

이번 춘절을 맞아 우 씨는 자신의 대법 사부님에 대한 가장 숭고한 경의를 드렸다. “사부님의 구도 은혜에 감사합니다. 제자는 반드시 사람을 더 구하여 사부님께서 실망하지 않게 하겠습니다. 제자는 반드시 사부님의 말씀에 따라 자신을 잘 수련하여 사부님을 따라 원만해 돌아가겠습니다. 사부님께 새해 문안인사 드립니다!”

“올바른 믿음의 길을 찾았습니다.”

'图4:法轮功学员安娜真心感恩师尊,让自己找到一条正信之路。'
파룬궁 수련생 안나는 사부님께서 올바른 믿음의 길을 찾을 수 있게 해주신 것에 진심으로 감사함을 전했다.

10년 전부터 파룬궁 수련을 시작한 안나(Anna)는 말했다. “당시 저는 직장에서 한 중국인 친구를 알게 됐고 그 친구는 제가 불교에 관심 있는 것을 알고 저에게 ‘전법륜’을 추천했습니다.”

“저는 ‘전법륜’을 받은 후 단숨에 모두 읽었고 손에서 놓기 싫었습니다. 왜냐하면, 한평생 저의 마음 깊은 곳의 문제를 해결해주었기 때문입니다. 더욱 중요한 것은 책에서 이야기한 일들이 모두 진실하고 사실이었던 것입니다. 예전에 저는 각종 다른 정신적인 의존을 찾아봤지만, 진실하고 믿을 만한 것을 발견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제가 대법을 만난 후 이것이야말로 바른 믿음의 길이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10년간의 수련을 회억하며 그녀는 대법 수련에 들어선 후 많은 것이 변했다는 것을 발견했다. “수련은 저에게 가족과 발생한 모순을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지 알게 했고, 가족을 어떻게 잘 돌봐야 하는지도 알게 했으며, 경제와 기타 방면의 책임도 알게 했습니다. 왜냐하면, 이런 문제는 우리 젊은 세대에게 매우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저는 지금 자신보다 남을 우선으로 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녀는 말했다. “저는 대법 수련에서 하나의 건강한 몸을 가졌을 뿐 아니라 또한 요즘 젊은이들의 어떠한 나쁜 취미에도 물들지 않았습니다. 대법은 저에게 사람이 이 세상에 온 진정한 목적을 알게 했고, 또한 저에게 역량과 희망을 주었습니다. 주위환경이 어떻든지 법 속에만 있다면 곧 정념을 잃지 않을 것입니다.”

안나는 줄곧 각종 대법 진상 항목에 힘을 다했다. 그녀는 말했다. “정념은 일체 형식의 매체를 포함한 정부, 문화, 교육 등 각 방면의 교란도 제거할 수 있습니다. 대법제자들의 정념정행은 한 줄기의 바른 빛으로 일체 사악한 교란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대법의 바른 면이 아니라면 사악은 전체 인간 세상을 삼켜버렸을 것입니다. 그러나 대법제자들이 정념정행으로 대법에서 착실하게 수련하고 사부님께서 말씀하신 ‘세 가지일’을 잘한다면 사악함은 곧 영원히 실현되지 않을 것입니다.”

중국 새해가 다가올 즈음 안나는 진심으로 사존께 문안 인사드리며 사존께서 대법제자를 위해, 전 인류를 위해 가장 좋은 배치를 하신 것에 감사함을 전했다.

사부님께서 저를 다시 수련의 길에 돌아오게 한 것에 감사합니다

'图5:法轮功学员何西感恩师父让他重新走回修炼之路。'
파룬궁 수련생 호세는 사부님께서 자신을 다시 수련의 길에 돌아오게 한 것에 감사함을 전했다.

호세(Jose)는 아르헨티나에서 온 파룬궁 수련생이다. 그는 19세에 파룬따파를 접했고 자신의 형님에게 고마워했다. “저의 형이 수련한 후 성격이 매우 적극적으로 변했는데 이 한점이 저의 관심을 끌었습니다.”

“저는 처음 ‘전법륜’을 다 읽은 후 이 책은 저의 생명과 우주에 대한 많은 문제를 해답해주었습니다. 이는 다른 곳에서 찾을 수 없는 것입니다.” 호세는 많은 대법제자와 마찬가지로 수련을 시작한 후 신체가 정화된 것을 현저히 느꼈고 또한 자신의 피부 문제도 개선됐고, 심각한 병에 걸린 적이 없다고 했다. “말하고 싶은 것은 저의 마음은 더욱 조용해졌고, 속인 중의 일을 어떻게 잘해나갈지 알게 됐으며, 아울러 자신의 마음의 압력과 괴로움을 어떻게 완화할 수 있는지를 알게 됐습니다.”

물론 그도 말했다. “수련은 결코 하나의 쉬운 일이 아닙니다. 일부 수련 중에서의 난관은 속인 중의 어떠한 일보다 더 힘든 것입니다.”

그는 말했다. “사부님께서는 법에서 우리에게 진정한 선과 악은 무엇이고, 어떻게 바른 것 중에서 악함을 구분해야 하며 이 세상에 온 의미도 알려주셨습니다. 이런 법리를 마음속에 깊이 새기는 것은 매우 중요한 것입니다. 왜냐하면, 속인 사회에서 수련하는 것으로 조금만 주의하지 않아도 곧 속인의 혼란한 현상으로 교란을 받게 되고, 속인의 혼란한 현상 중에 들어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호세가 대법 수련을 한 지 4년 후, 당시 그는 나이가 젊은 이유로 속인 중의 많은 일을 여전히 내려놓지 못하여 곧 한동안 대법 수련을 중지했다. 그는 말했다. “당시 저는 속인 사회의 각종 일에 쉽게 흔들렸고, 각종 집착으로 교란당했으며, 사람 마음으로 자신의 각종 욕망을 만족시켰습니다.” 그러나 그가 운 좋다고 생각한 것은 마음속에 줄곧 대법 ‘진선인(真·善·忍)’의 법리는 진정 정확하다고 기억하고 있었기에 대법 수련의 대문은 다시 한번 그에게 열렸다. 그는 다시 대법 수련에 돌아온 마음의 기쁨을 형용할 수 없었고, 다만 마음속이 끝없는 기쁨으로 충만 된 것을 느꼈다.

그는 ‘세계여행’을 경험하며 많은 나라에 다녔다. 그는 많은 사원에 다녔고 또한 많은 소위 ‘대사’들의 각종 다른 말을 듣기도 했다. 그는 성실하게 말했다. “저는 파룬따파와 비교할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느꼈습니다. 파룬따파는 바른 것으로 바른 에너지입니다. 대법은 진정으로 사람의 마음을 귀정할 수 있고, 대법은 진정으로 저의 마음을 귀정했습니다.”

호세는 현재 아르헨티나에서 캐나다로 왔다. 그는 늘 주말마다 중국영사관과 차이나타운에 가서 세인들에게 대법 진상 자료를 배포한다. 그는 말했다. “저는 늘 기분 좋게 세인들에게 대법 진상을 설명합니다. 특히 세인들이 처음 대법 진상을 알게 된 때입니다. 이는 세인들에게 대법 진상을 알리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는 것을 설명합니다. 이유는 아직도 많은 세인이 대법 진상을 모르고 있기 때문입니다.”

중국 새해가 다가올 즈음 호세는 진심으로 사존께 감사 인사를 전했다: 사부님께서 우리에게 대법을 전하고 우리에게 이렇게 소중한 수련의 길을 가르쳐주신 것에 감사합니다. 사부님께서 저를 다시 수련의 길에 돌아오게 하신 것에 감사합니다. “저는 존경하는 사존께서 새해를 즐겁게 보내시기를 진심으로 축원합니다!”

 

원문발표: 2021년 2월 10일
문장분류: 해외소식
원문위치: http://www.minghui.org/mh/articles/2021/2/10/420166.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