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简体 | 正體 | 대법서적

오직 대법제자만 사람을 구할 수 있다

[밍후이왕] 미국 대선은 전 세계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고 있다. 어떤 사람은 이번 대선은 누구를 뽑아 대통령이 되는 것이 아니라 세계가 나아가는 방향의 선택이라고 한다. 하지만 우리가 대법제자로서 마땅히 알아야 하는 것은 우리는 어떤 속인에 의지하면 안 되고 오직 대법제자만이 세인을 구할 수 있다.

세인은 모두 태도를 밝혀야 하고 오늘 자신의 미래를 위해 선택해야 한다. 우리는 어떻게 이 관계를 바로잡아야 하는가? 나는 이 문제에 대해 여러분과 함께 사부님의 관련 설법을 다시 복습하고 자신이 깨달은 것을 교류하려 한다. 부족한 점이 있으면 여러분이 제때 지적해 주기 바란다.

속인에 기대하면 속인의 생각으로 이번 박해를 보는 것과 같다.

사부님께서 말씀하셨다. “여러분 알다시피 이 한 차례 박해 중, 많은 수련생이 똑똑히 인식하지 못하고 그것을 속인이 사람을 박해하는 것으로 여겼다. 사실상 이 박해는 완전히 구세력(舊勢力)이 배치한, 대법제자에 대한 전례 없이 사악한 고험(考驗)으로서, 그 이용당한 사악한 생명으로 하여금 그 진상(眞相)을 알지 못하게 했는데 그것들은 정말로 파괴하고 있다.”[1]

일부 수련생은 속인의 생각으로 이 모든 것을 보고 박해가 되도록 빨리 끝나기를 희망한다. 그러므로 한 속인이 나와 중국공산당(중공)을 질책할 때 희망을 그 사람에게 맡기고, 마치 의지하는 곳을 찾은 것 같다. 집착할수록 결과는 더 나쁘다. 몇 년 동안 걸어오면서 이런 교훈은 너무 많다.

우리 수련인은 모두 중공은 사당(邪黨)이라는 것을 알고 있고 구세력이 이용해 대법제자를 시험하는 것이고 중생 구도를 방해하는 도구임을 알고 있다. 중공 사당이 없으면 혹은 중공 사당의 힘이 부족하면 구세력은 기타 인류 사회의 무엇을 이용해 사악의 작용을 할 것이다.

사부님께서 말씀하셨다. “중공사당 해체를 우리들의 목적으로 삼지 말라. 그것은 아무것도 아니며, 나는 지금까지 그것을 대단치 않게 여겼다. 그것은 전적으로 정법을 위해 만든 이런 하나의 물건짝일 뿐이다. 그것의 특성은 반 우주적이기 때문에, 전체 우주의 힘은 모두 그것을 없애버리려고 한다. 그러므로 어떠한 전문적인 구세력이 그것을 수호하고 그것을 보호하고 그것을 돌보아 백여 년간 걸어왔는데, 그것으로 하여금 경험을 좀 쌓아, 최후 일보에 대법제자가 중생을 구도할 때 반면 역할을 하게끔 한 것이고, 대법제자를 성취시킬 때 마난(魔難)이 되게끔 했으며, 당신들이 구도하려는 중생에게 세상을 어지럽히는 귀신의 역할을 하게 한 것이다. 바로 이러한 것에 불과하므로 그것을 너무 중하게 보지 말라. 또한 당신들의 목적을 그것을 위해 집중시키지 말라. 그럴 가치가 없다. 당신들의 목적은 중생을 구도하는 것이다.”[2]

사부님께서 말씀하셨다. “중공사당은 단지 이런 한 가지 일을 위해 존재하는데, 당신이 그것을 상관하든 상관하지 않든, 어쨌든 그것은 해체될 것이다. 대법제자가 마땅히 해야 할 일을 다 하고 나면 그것은 바로 해체되며, 반드시 해체된다. 그러나 정(正)과 사(邪)가 부딪치는 과정 중에서, 각 생명이 선택한 위치·사람이 선택한 길·중생이 표현한 그 일체는 바로 중생이 미래에 가야 할 방향이다. 바로 이런 관계이다.”[2]

사부님께서 말씀하셨다. “만약 오늘 대법제자의 수련이 결속되어 곧 이만한 사람을 구도하였고 구도해야 할 세인들 또한 이만큼이며 일체가 여기까지 이르러 모두 결속 짓게 되었다면, 그 악당은 하루도 못 가서 해체될 것이다. (박수) 왜냐하면, 그것이 존재하는 목적과 역사가 그것의 초기와 유지과정을 만든 것은, 모두 오늘날 대법제자가 법을 실증하는 데 사용하기 위한 것이기 때문인데, 이것은 바로 구세력이 배치한 것이다. 쓸모가 없는데 여전히 그것을 가져서는 뭘 하겠는가? 우주 중에서 그것은 아무것도 아니다. 오직 대법제자의 수련과 중생구도, 이것만이 실재적이고 실재적이며, 오직 대법제자의 제고, 오직 대법제자가 이 과정 중에 세운 위덕만이 있을 뿐인데, 그것만이 영원한 것으로 그것은 미래를 위한 것이다. 다른 것들은 무엇인가? 아무것도 아니다. 이 기간에 교란 작용을 일으킨 일체 것들은 모두 빚을 갚는 중에서 해체되고 깡그리 소멸될 것이다.”[3]

우리가 세인의 도움을 받아도 좋고 박해 중지, 중공 해체를 호소해도 좋다. 모두 세인이 이해하는 말이다. 그 실질은 세인을 구도하는 것이다. 우리는 대법제자라는 것을 스스로 잃어버리면 안 되고 정말로 중공 해체를 사명으로 인식하면 안 된다.

사부님께서 말씀하셨다. “중공사당을 타도하는 것은 수련의 목적이 아니며, 대법제자가 수련 원만에 이르는 것이 비로소 수련의 최종 목적이다. 박해를 폭로하는 것은 세인으로 하여금 사악을 똑똑히 보게 하여, 이로써 구도 받을 수 있게 하기 위해서이다. 중공사당을 해체하는 것은 하늘이 정한 것이고, 역사의 필연이며, 대법제자가 단지 이것을 위해서만 할 가치가 없다.”[4]

대법제자만이 사람을 구하는 주역

세간의 일체는 모두 신의 배치다. 누가 당선되는 것은 신이 결정한다. 그러나 신이 선택한 사람이라도 대법제자가 진상을 알리는 방법으로 그들의 마음을 열어야 한다.

대법제자가 사악을 폭로하고 진상을 똑바로 알리는 과정에서 많은 세인은 진상을 알게 되고 행동으로 옮기며, 혹은 대법제자를 성원하고 혹은 중공 사당을 거절하거나 저지한다. 속인 중에는 물론 사회 지위의 높고 낮음의 구분이 있으며 능력의 크고 작은 것이 있고 영향력의 크고 작은 구분이 있다. 하지만 각성한 매 생명은 모두 소중한 것이다. 우리 내심에서 모 영향력이 있는 인물에 의지하지 않고 세간의 형세 변화에 집착하지 않고 여전히 진상을 알리는 데 집중해야 한다. 이런 중생의 바른 표현이 우리가 알린 진상이 계속 확산되는 것이 아닌가? 우리 대법제자가 아직 주역이 아닌가? 진상을 알고 있는 세인이 갈수록 많아지고 정의의 힘이 갈수록 강대해지는 것이 아닌가? 무조건 그런 것이다.

반대로 만약 우리가 모 속인에 기대면 강대한 집착심이 생기고 구세력은 틈을 타게 된다. 우리의 이런 집착심은 속인을 어떤 위치에 놓았고 대법제자를 어떤 위치에 놓았으며 대법을 어떤 위치에 놓았는가?

세인을 구하고 중생을 구하는 것은 대법제자이고 속인이 대법제자를 구하러 온 것이 아니다. 수련은 누구도 대체할 수 없다. 사람을 구하는 것도 마찬가지로 누구도 우리를 대체하지 못한다. 우리는 속인에 의지하지 않고 깊이 진상을 알리는 일을 잘하는 것 역시 정의감이 있는 세인을 격려하는 것이고 세간에서 정의의 힘을 확대하는 것이다.

이상은 개인의 이해이고 법에 부합되지 않는 점은 수련생이 자비로 지적해 주시기 바란다.

주:
[1] 리훙쯔(李洪志) 사부님의 저작: ‘북미순회 설법’
[2] 리훙쯔 사부님의 저작: ‘각 지역 설법 9-씬탕런방송 토론회 설법’
[3] 리훙쯔 사부님의 저작: ‘각 지역 설법 7-미국수도법회 설법’
[4] 리훙쯔 사부님의 저작: ‘정진요지3-청리’

 

원문발표: 2020년 11월 8일
문장분류: 수련교류
원문위치: http://www.minghui.org/mh/articles/2020/11/8/414774.html